2027년까지 원전설비 수출기업 100개사 키운다 - 산업통상자원부

Last Updated :
‘원전 중소·중견기업 수출 첫걸음 프로그램’ 가동…5년 간 최대 20억 원 지원

정부가 오는 2027년까지 공기업 수주에 의존하지 않는 원전설비 수출 기업 100개사를 육성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원전 중소·중견기업의 첫 번째 수출을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원전 중소·중견기업 수출 첫걸음 프로그램’을 가동한다고 11일 밝혔다.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이 지난 7월 5일 서울 종로구 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원전설비 수출 유망 프로젝트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수출경험은 없으나 수출 잠재력을 갖춘 유망기업을 선정해 수출 전 단계를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여러 기관들이 각자 운영해온 30개 수출지원 사업을 종합 패키지로 제공한다는 점에서 기존사업과 차별되며 지원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된다. 


원전수출산업협회, 한국수력원자력,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원자력협력재단, 무역보험공사 등 5개 기관들이 시장조사, 수출전략 수립, 품질인증 획득, 마케팅, 계약체결·납품까지 밀착 지원한다. 


또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기업별 여건을 감안해 30개 사업 중 최적 지원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기업당 최대 지원규모는 연간 4억 원, 5년 동안 20억 원(금융지원 제외)이며, 향후 참여 지원기관을 확대하고 지원범위도 넓혀나갈 예정이다.


이처럼 정부가 원전설비 수출 기업을 육성하는 것은 최근 신규 원전 건설과 계속운전 확대로 전 세계적인 원전설비 수요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우리 기업의 글로벌 공급망 진입 기회가 열리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세계원자력협회(WNA)의 각각 지난 7월과 5월 자료에 따르면 건설 중인 세계 원전은 지난해 6월 53기에서 지난 5월 57기로 4기 늘었다. 건설을 계획 중인 원전은 지난해 6월 95기에서 지난 5월 100기로 5기가 증가했다.


산업부는 이에 따라 이날 ‘원전수출 첫걸음 프로그램 참여기관 간담회’를 열고 각 기관별 역할과 지원계획을 점검했다.


회의를 주재한 이승렬 산업부 원전산업정책국장은 “그동안 여러 기관들이 다양한 지원제도를 개별적으로 운영해 원전설비 수출성과로 이어지는 데 다소 한계가 있었다”면서 “이번 지원 프로그램 신설을 계기로 정부와 유관기관들이 힘을 모아 2027년 원전설비 수출기업 100개 사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원전산업정책국 원전수출지원과(044-203-5282)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2027년까지 원전설비 수출기업 100개사 키운다 - 산업통상자원부 | 뉴스다오 : https://newsdao.kr/1884
2023-11-25 3 2023-11-29 1 2023-12-04 1 2023-12-14 1 2024-01-14 1 2024-01-17 1 2024-01-24 1 2024-01-28 1 2024-02-01 1 2024-02-18 1 2024-02-19 1 2024-02-21 1 2024-02-24 1 2024-03-03 1 2024-03-06 1 2024-03-07 1 2024-03-09 1 2024-03-10 1 2024-03-12 1 2024-03-16 1 2024-03-30 1 2024-03-31 1 2024-04-03 1 2024-04-11 1 2024-04-20 2 2024-04-24 1 2024-04-25 2 2024-05-02 1 2024-05-04 1 2024-05-05 3 2024-05-08 1 2024-05-10 2 2024-05-11 1 2024-05-21 1 2024-05-25 1 2024-05-31 1 2024-06-07 1 2024-06-08 1 2024-06-15 1 2024-06-18 2 2024-06-24 1 2024-06-27 1 2024-06-28 1 2024-07-03 1 2024-07-13 1 2024-07-14 1 2024-07-16 1
인기글
경기도 김포시 태장로 789(장기동) 금광하이테크시티 758호(10090) 대표전화 : 031-403-3084 회사명 : (주)프로스
제호 : 뉴스다오 등록번호 : 경기,아 53209 등록일 : 2022-03-23 발행일 : 2022-03-23 발행·편집인 : 김훈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훈철
뉴스다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뉴스다오 © newsdao.kr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odoo.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