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치과 손동국 원장 상악동거상술 5분내로 더안전하게

Last Updated :

의사 실력 중요한 상악동거상술, 부적적한 시술은 축농증 위험 높혀

50대 김모씨는 치아가 흔들리고 통증이 심해 어쩔 수 없이 발치한뒤 임플란트수술을받았다. 한 달쯤뒤, 누런콧물이 나오고 코막힘 증세가 생겨 이비인후과를 찾았다. 축농증이 생겼다는 말을 들었다. 치과치료를 받았는데 엉뚱한 이비인후과 질환이 생긴 셈. 윗니 임플란트 시 필요한 ‘상악동거상술’을 제대로 된 병원에서 받아야 하는 이유다.

의사실력 중요한 윗니 임플란트 ‘상악동거상술'

’윗니에 임플란트를 할때 대부분 얇은 뼈를 보강해 두껍게 만드는 뼈이식술을 시행한다. 이를‘상악동거상술’이라고한다. 입천장 바로 위에는 공기가 지나가는 코공간의 일종인
상악동이 있어 윗 어금니를 지탱하는 뼈가 얇은 경우가 많다. 코바닥의 얇은 막을 들어올리고 뼈를 이식해야 임플란트를 안전하게 심을 수 있다. 상악동거상술은 임플란트를 수술할때 진행하는 뼈이식 술 중에서도 난이도가 높다. 때문에 수술하는 의사의 경험이 수술결과와 예후를 좌우한다는 말이 나올 만큼 매우 중요하다. 손동국 똑똑플란트치과 대표원장은 하루에도 몇 번씩, 지금까지 수천 건 상악동거상술을 시행했다. 손대표 원장의 특기는 짧은 시간안에 수술하는 것이다. 그동안 쌓은 경험과 실력 덕분에 상악동거상술을 5분 이내로 수술한다. 치과 치료에 두려움이 많은 환자여도 멸균된 환경에서 안전하고 편안하게 수술 받을 수 있는 것이다.

부적절한 상악동거상술 시술, 축농증 위험 높여 

윗니 임플란트 수술을 받을 때는 정확한 상악동거상술을 받아야 부작용이 없다. 그런데 김모씨처럼 상악동막을 들어올리는 과정을 생략한채 임플란트가 코공간을 뚫고 들어가게 심거나, 상악동막을 손상시키는 경우 상악동염, 소위 축농증이라고 말하는 질병이 생길 수 있다. 임플란트가 코바닥의 막을 뚫고 4mm이상 코속으로 노출되면 축농증발생 위험은 27배가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더 건강한 생활을 하려고 임플란트 시술을 받는 것인데, 생기지 않아도 될 질병이 생기는 것이다. 더 위험한 건 상악동거상술을할때 상악동막을 손상시키는 경우다. 이때는 축농증 발생위험이 34배까지 치솟는다. 코건강을 위해서더 정확하고 안전한 상악동거상술이 필요한 이유다. 축농증을 발생시키지 않으려면, 숙련된 의사가 코바닥을 뚫지 않고, 상악동막도 손상시키지 않게 세심하게수술할 필요가 있다. 임플란트가 코속으로 노출되지 않도록, 상악동 막을 들어올리며임플란트 주변에 안전하게 뼈이식을 진행해야 한다. 손대표 원장은 “치조골양이 부족해 상악동거상술이 꼭 필요한데도 환자가 다른치과에서 필요 없다는 얘기를 들었다며 어떻게든 하지 않고 임플란트만 심어달라고 한 경우가 있다”며“ 이런경우 임플란트의 예후를 보장할수 없을 뿐더러 축농증이 생길수도있다”고 말했다.

CT로 사전 파악하면 더안전한 수술가능

CT촬영으로 상악동에 이미 염증이 있는지를 파악해야 축농증 발생위험을 낮출 수있다. 환자 본인이 상악동에 염증이 있는지 모를 수도 있는데, 그런 상태에서 이비인후과 치료없이 바로 상악동거상술을 받으면 축농증이 생길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염증이 심해 이미 상악동막이 손상됐다는걸 미리 안다면 상악동거상술 과정 중에 상악동막을 보강하는 술식을 함께 진행해 추후 축농증으로 연결되지 않도록 조치할 수도 있다. 또 상악동을 세척할 수 있어 상악동염을 호전 시킬 수 있다. 수술하며 적절히 치료하면 일시적으로 노란콧물이 나와도 약물치료가 더해지면서 상태가 호전된다. 이렇듯 상악동거상술은 수술을 방해하는 다양한 경우의 수가 발생할 수 있어, 정확하게 하려면 사전에 환자의 상태를 충분히 점검하는게 필요하다. 다년간 수많은 수술경험을 갖고 있는 숙련된 술자가 CT를 통해 환자를 살핀 후 적절하게 수술하고, 후속조치를 하는게 매우 중요하다.

수술 후 주의사항 지키는것도 매우 중요 

손대표원장은“ 정확한 수술 못지 않게 환자가 수술 후 주의사항을 잘지키 는 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손대표원장은 △수술 후 처방약을 임의로 복 용 중단 하지말 것 △뼈이식재가 잘 자리잡도록 6주이상 코를 풀지말 것 △ 수술 후 흡연하지말 것 등을 당부했다. 손대표원장은 “상악동거상술은 수술난이도가 높고, 수술 후 부종이나 통증이 비교적 심한 수술인데다 수술비용도 상대적으로 비싸 환자뿐 아니라 비숙련 술자들도 기피하는 경우가많다”며 “그러나 임플란트를 안정적으로 오래 쓰려면 필요한수술”이라고 했다. 다만, 상악동거상술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려면 술자의 풍부한 경험과 환자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손대표 원장은 “상악동거상술이 필요한 경우인데도 생략하고 임플란트를 심는다면 상악동염이 발생하거나 임플란트 수명이 줄어들수있다”며 “전문성있는 치과를 찾아 적절하게 치료 받길권한다”고 했다.

똑똑플란트치과 손동국원장 프로필

학력 및 약력
서울과학고 조기졸업 
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 졸업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인턴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치주과레지던트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임플란트진료센터 담당의사
서울대학교 치과대학대학원 치주과학 박사과정 수료 
보건복지부 인증 치주과 전문의 
Osstem AIC implant course faculty

주요학회활동
대한치주과학회 정회원 
대한치주과학회 인정의 
대한치과이식임플란트학회 정회원 
대한구강악안면임플란트학회 정회원

전문분야
전체 임플란트 · 심미임플란트 
고난이도상악동거상술 
고난이도임플란트수술 · 재수술 
수술적 · 비수술적 · 심미적치주치료

강남치과 손동국 원장 상악동거상술 5분내로 더안전하게 | 뉴스다오 : https://newsdao.kr/3383
2024-03-20 7 2024-03-21 3 2024-03-22 10 2024-03-23 3 2024-03-24 3 2024-03-25 5 2024-03-26 2 2024-03-27 3 2024-03-29 2 2024-03-30 1 2024-04-01 3 2024-04-02 3 2024-04-03 5 2024-04-04 6 2024-04-05 4 2024-04-06 3 2024-04-07 4 2024-04-10 2 2024-04-11 3 2024-04-12 2 2024-04-13 2 2024-04-13 2 2024-04-14 1 2024-04-15 9 2024-04-16 5 2024-04-17 3 2024-04-19 3 2024-04-20 2 2024-04-23 2 2024-04-24 1 2024-04-25 3 2024-04-27 1 2024-04-28 2 2024-04-30 2 2024-05-01 5 2024-05-03 1 2024-05-05 1 2024-05-07 1 2024-05-08 1 2024-05-09 2 2024-05-10 1 2024-05-12 2 2024-05-13 3 2024-05-17 1 2024-05-20 2 2024-05-21 2 2024-05-22 1 2024-05-23 8 2024-05-24 6 2024-05-25 3 2024-05-26 1 2024-05-27 1 2024-05-28 4 2024-05-29 1 2024-05-30 2 2024-05-31 2 2024-06-01 1 2024-06-02 6 2024-06-03 3 2024-06-04 1 2024-06-05 4 2024-06-06 1 2024-06-07 3 2024-06-08 2 2024-06-09 1 2024-06-10 7 2024-06-11 4 2024-06-12 2 2024-06-15 3 2024-06-16 1 2024-06-18 3 2024-06-19 3 2024-06-20 1 2024-06-21 3 2024-06-22 4 2024-06-23 6 2024-06-24 1 2024-06-25 4 2024-06-26 4 2024-06-27 3 2024-06-28 1 2024-07-01 1 2024-07-03 8 2024-07-05 1 2024-07-07 1 2024-07-09 1 2024-07-11 6 2024-07-12 62 2024-07-13 4 2024-07-14 1 2024-07-15 6 2024-07-16 1
인기글
경기도 김포시 태장로 789(장기동) 금광하이테크시티 758호(10090) 대표전화 : 031-403-3084 회사명 : (주)프로스
제호 : 뉴스다오 등록번호 : 경기,아 53209 등록일 : 2022-03-23 발행일 : 2022-03-23 발행·편집인 : 김훈철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훈철
뉴스다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뉴스다오 © newsdao.kr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odoo.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