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싸인, 넥스트유니콘과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박상현 모두싸인 부대표와 장재용 하프스 대표

국내 1위 전자계약 전문 기업 모두싸인(대표 이영준)이 스타트업-전문 투자자 연결 플랫폼 넥스트유니콘을 운영하는 하프스(대표 장재용)와 4월 1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스타트업의 디지털 전환 및 성장 지원을 위해 함께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계약 업무 전담 인력이 부족한 스타트업에서 온라인 계약 서비스를 통해 업무 효율을 높이고, 비대면 업무 환경을 구축해 디지털 전환 및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넥스트유니콘 고객은 모두싸인의 SaaS 전자계약 서비스를 연 최대 60% 이상 할인받고 이용할 수 있게 돼 비대면 계약 업무 솔루션 도입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모두싸인은 언제 어디서나 비대면으로 계약 업무를 진행할 수 있는 간편 전자계약 서비스다. 계약서 작성부터 체결, 이후 계약서 보관 및 관리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해 기업 필수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기업 고객을 위한 맞춤 브랜딩, 대량 전송, 조직 관리, 링크 서명, API 연동 등 다양한 엔터프라이즈 기능으로 기업 내 전자 문서화를 통한 디지털 전환을 돕고 있다. 4월 1일 기준 270만 이용자, 17만여 기업 및 기관 고객을 확보한 가운데 국내 유니콘 기업의 47%, 누적 투자액 100억원 이상 스타트업 100여 곳에서 모두싸인으로 계약 업무를 개선하고 있다.

하프스는 스타트업과 투자자를 위한 테크 스타트업이다. 유망 스타트업과 투자자를 빠르고 쉽게 연결해주는 온라인 플랫폼 서비스 ‘넥스트유니콘’을 운영하고 있다.

장재용 하프스 대표는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자사 스타트업 이용자들이 간편 전자계약 서비스를 통해 디지털 전환과 비대면 업무 환경을 개선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스타트업 온라인 업무 효율과 성장을 도모하는 양 사 간 협력으로 스타트업 생태계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박상현 모두싸인 부대표는 “넥스트유니콘의 스타트업 고객이 모두싸인 전자계약으로 실질적인 계약 업무의 개선을 경험하고, 디지털 전환을 이뤄내길 바란다”며 “스타트업을 위해 꼭 필요한 두 기업이 함께해 많은 스타트업의 지속적인 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준모 에디터 cresiting@gmail.com
Copyright ⓒ 뉴스다오 newsdao.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